*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개성공단 노동자 “월급 58달러中 2달러만 지급”

페이지 정보

bsss

본문

주한미국대사관 2007년 電文
폭로 사이트 위키리크스 입수


 
공단 재가동 강력 반대하는 美
核개발 자금 전용 우려 탓 분석

미국 정부가 이미 10년 전에 개성공단 노동자 임금의 96%가 북한 정권으로 흘러가고 있다는 정황을 포착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북한의 4차 핵실험 이후 전면중단된 개성공단의 재가동 가능성에 미국이 강력 반대 입장을 나타내는 것도 개성공단 임금이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 자금으로 전용될 우려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close

12일 폭로 전문 사이트 위키리크스가 입수한 주한 미국 대사관의 2007년 7월 18일 자 전문에 따르면 당시 알렉산더 버시바우 주한 미국 대사는 북한 정권이 개성공단 노동자들의 월급 중 96% 이상을 가져간다고 본국에 보고했다. 노무현 정부 때 작성된 이 기밀 보고 전문은 “단순 환율 비교를 적용한 우리(미국)의 계산법에 따르면 북한 정권은 각 노동자에게 책정된 월 급여 58달러 중 2달러만 노동자에게 지급하고 56달러가량이 북한 정권에 흘러들어 간다”고 기록하고 있다. 버시바우 전 대사는 전문에서 “개성공단 근로자가 1만5579명인 점을 감안하면, 매월 87만 달러(약 9억3000만 원)가 북한 정권으로 흘러간다고 할 수 있다”고 분석하기도 했다.

미국이 개성공단 임금이 북한 정권 통치자금이나 핵·미사일 개발 비용으로 전용될 수 있음을 인지하고도 이 문제를 묵인한 것은 북한 주민의 ‘자유민주주의 및 시장경제’ 경험 확대라는 순기능을 고려한 때문이었다. 버시바우 전 대사는 “북한 노동자들이 시간이 지나면서 자유시장경제, 즉 자유세계를 경험하는 폭이 점점 더 늘어날 수 있다”며 “향후 개성공단으로 북한 인민이 남한식 자본주의 시장경제의 혜택을 입고 점점 더 많은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북한이 핵실험과 미사일 시험 발사를 계속하자 상황이 달라졌다.

지난 2004년 가동이 개시된 개성공단은 박근혜 정부 때인 2016년 2월 북한의 4차 핵실험을 계기로 중단됐다. 이후 국내 일각에서 가동 재개론이 제기돼 왔으며 최근 남북 대화 분위기에 따라 재가동 기대감은 더욱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마이클 케이비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대변인은 지난해 12월 28일 개성공단 폐쇄 절차를 비판하고 재개 준비를 주장한 통일부 정책혁신위원회의 발표에 대해 “폐쇄를 지지한다”는 취지의 논평을 내놨다. 미국 정부의 이런 입장에는 버시바우 전 대사의 전문 보고가 주요하게 작용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박준희 기자 vinkey@munhwa.com
추천 0

작성일2018-01-13 22:59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치/시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901 드디어 이루어 지네요. - [남북정상회담]남북 정상 판문점 군사분계선서 첫 만남 새글 에혀 2018-04-26 8 0
7900 개성공단 재개, 더 많은 교류들 가속화 새글 zaqw 2018-04-25 10 0
7899 답변글 개뻥까고있네? 북한이 잘산다고 남한이 위험해지는게 아니다? 새글 붱이바위 2018-04-25 4 0
7898 남북회담, 트럼프는 말 할 자격이 없다 새글 zaqw 2018-04-25 6 0
7897 답변글 지뢀도 가지가지 그 우리민족이라는 뜻이 뭔지 그 저의 먼저 솔직히 밝혀라 새글 붱이바위 2018-04-25 5 0
7896 사기탄핵 홍석현 몸통아래 국가비상위와 기독교천만서명 또 하나의 대국민 사기극 시작되다 새글 Tammy 2018-04-25 29 0
7895 북괴 수장인 김정은이가 한국 국군의장대를 사열한다니... 댓글[1] 새글 intime 2018-04-25 51 0
7894 답변글 맘대로 칼을 들고 칼춤을 추라고 하십시오. 결국 얼마안있어 그칼로 자기목을 따야하는 순간이 올테니 새글 붱이바위 2018-04-25 7 0
7893 KBS 뉴스 9 4/25 새글 조선닷유에스 2018-04-25 15 0
7892 JTBC 뉴스룸 4/25 새글 조선닷유에스 2018-04-25 7 0
7891 여러분의 도움을 요청합니다 첨부파일 bsss 2018-04-25 67 0
7890 답변글 일베충 버러지가 굶어죽게 생겼습니다. 댓글[2] 새글 비내리는강 2018-04-25 30 1
7889 남북한 모두 핵 없으면 일본 과 강국으로부터 위협 댓글[5] zaqw 2018-04-24 36 0
7888 우리 나라 재벌이 존경받을 수 없는 이유 복습시간 2018-04-24 45 1
7887 중앙 단독) 드루킹 공범 네이버, 댓글 조작방조.. 1인당 아이디 무한정 쓸수 있게해. 붱이바위 2018-04-24 16 0
7886 경공모 계좌 8억 어디서 왔는 지 출처 조사 안했다. 붱이바위 2018-04-24 12 0
7885 단독] 선관위, 대선 전 ‘경공모’ 19명 댓글·136개 계좌 조사 붱이바위 2018-04-24 10 0
7884 KBS 뉴스광장 4/25 조선닷유에스 2018-04-24 10 0
7883 JTBC NEWS 아침 4/25 조선닷유에스 2018-04-24 6 0
7882 KBS 뉴스 9 4/24 (그나마 약간 중도성향) 조선닷유에스 2018-04-24 19 0
7881 JTBC 뉴스룸 4/24 (진보뉴스 원하는 분) 조선닷유에스 2018-04-24 12 0
7880 붱이바위님 박정희 시절에는 고문도 합법이었나 묻고 싶네요 모름지기 2018-04-23 32 1
7879 답변글 저기말이죠 왜 자꾸 논지를 흐리시는지요? 붱이바위 2018-04-24 28 0
7878 적폐청산은 두고 두고 하는 것 입니다. 한 번 청소로 다 쓸어 버릴 수는 없으니까요 댓글[2] 모름지기 2018-04-23 36 0
7877 답변글 글쎄요, 과연 정말 그렇게 생각하십니까? 붱이바위 2018-04-23 20 0
7876 유전무죄 무전유죄 원칙에 비추어 보니 박근혜 전대통령도 이명박 전전대통령도 이재용씨도 유죄가 확실하네요. 댓글[1] 모름지기 2018-04-23 20 0
7875 답변글 추측성말씀은 마시구^^ 사실만을 이야기하시죠. 재말씀이 어렵습니까? 붱이바위 2018-04-23 19 0
7874 세월호와 박범계 의원 부제: 도데체 세월호에서 알고 싶은 것이 무엇인가? 모름지기 2018-04-23 26 0
7873 진중권이 미술사 책을 4권이나 썼다는데 한번 보고 싶어지네요. 복습시간 2018-04-23 22 0
7872 KBS 뉴스광장 4/24 조선닷유에스 2018-04-23 16 0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