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정치/시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137 문재인 가짜정권 탄생의 시나리오-국민들이 모르는 이야기 [태평TV] 170902 [김일선의 태극기대반격] 김… 새글 유샤인 2018-02-21 27 1
7136 트럼프가 통상문제 가지고 중국과 일본에는 시비걸지 못하고 한국에만 시비거는 이유 댓글[1] 새글 복습시간 2018-02-21 44 0
7135 답변글 Re: 트럼프가 통상문제 가지고 중국과 일본에는 시비걸지 못하고 한국에만 시비거는 이유 새글첨부파일 bsss 2018-02-21 61 0
7134 미국과 경제전쟁 선포한 문재인 땜에 한국 거지된다.- 2018.2.19. 지만원 댓글[1] 새글 유샤인 2018-02-20 72 1
7133 쇼트트랙 여자 계주 사상 6번째 ‘금메달’···세계 최강 확인 복습시간 2018-02-20 73 0
7132 취재하려는 MBN, 거부하는 홍준표...충돌 지속 pingure 2018-02-20 66 0
7131 문재인 정권은 댓글[2] 인기글 모름지기 2018-02-19 103 1
7130 대한민국 적폐청산은 MB만이 문제가 아니다. 사실은 검찰과 사법부 등이 적폐청산의 대상이다. 에혀 2018-02-19 29 2
7129 靑瓦臺는 總 學生會長 綜合셑 -이러니 정말 이나라가 곳 망하지 않겠는가 (받은 메일) 댓글[2] 인기글 유샤인 2018-02-19 126 1
7128 미국이 중국에 쩔쩔 매는게 한국 탓이냐? 댓글[2] 에혀 2018-02-19 91 1
7127 답변글 한국이 중국에 쩔쩔 매고 미국에 맞장 ㅎㅎ 새글첨부파일 bsss 2018-02-21 10 0
7126 “美 경호국, 트럼프 ‘핵 가방’ 막아선 中 경호원 바닥에 내동댕이” (과연 미국짱) 댓글[1] 인기글 bsss 2018-02-19 153 0
7125 미국은 한국 다루는법 중국에서 배워야 한다 첨부파일 bsss 2018-02-19 70 0
7124 이윤택 성폭력’ 네번째 증언 이번엔 “임신하고 낙태까지 했다" 에혀 2018-02-19 82 0
7123 ‘댓글 대선개입’ 원세훈 사건, 대법원 전원합의체에서 심리한다 에혀 2018-02-19 44 1
7122 어차피 대한민국 검찰과 사법부를 믿을 사람은 없다. 복습시간 2018-02-18 53 1
7121 플로리다 총기 난사 생존자…"트럼프에게 목숨은 얼마짜리인가" 반문 댓글[1] 복습시간 2018-02-18 54 0
7120 [속보]이윤택 “법적 책임 받겠다…더러운 욕망 억제하지 못했다” 공개사과 복습시간 2018-02-18 71 0
7119 MB는 그 돈 다 모아서 뭐 하려고 했을까? 복습시간 2018-02-18 68 1
7118 ‘속도조절론’ 꺼내든 문 대통령 복습시간 2018-02-18 70 0
7117 상화가 한다면 나도 할 거야…라이벌의 힘 복습시간 2018-02-18 56 0
7116 대통령 참 자알 뽑았다 댓글[5] 인기글첨부파일 bsss 2018-02-18 166 0
7115 이상화의 세번째 올림픽 꽃은 은빛이었다··· 500m 은메달 인기글 복습시간 2018-02-18 116 0
7114 모름지기야 여기 정치/시사 게시판이다 안식교 포교하려면 종교게시판으로 가라. 인기글 복습시간 2018-02-17 117 1
7113 미대통령 도날드 트럼프가 안식교(SDA)에 대해서 한 마디 하기를 댓글[3] 인기글 복습시간 2018-02-17 141 0
7112 안식교 위장포교하던 모름지기가 정치게시판까지 따라와서 사람들에게 시비를 거네요. 에혀 인기글 복습시간 2018-02-17 114 0
7111 재현님께 드리는 충고 하나 ,사람을 지지 하거나 미워 말고 그가 가진 생각과 내놓은 정책을 직시 하십시오. 인기글 모름지기 2018-02-17 112 0
7110 ‘플로리다 총격 사건’에 미 보수매체 “대통령님 제발…” 인기글 에혀 2018-02-17 126 0
7109 압도적인 폭발적 대질주…최민정, 女 1500m 금메달 인기글 복습시간 2018-02-17 164 0
7108 영화 코리아 인기글 복습시간 2018-02-17 155 0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